하루 정리

in SteemCoinPan •  27 days ago  (Edited)

수시로 무너지는 마음을 잘 다잡으려 애쓴다. 어느 순간 돌아보면, 역시 늘 너무 애쓰고 있었다는 생각이 들곤 한다. 그렇다 하더라도 삶을 치열하게 사랑하겠다고 다짐했던 어떤 날을 생각해보면 힘들더라도 역시 이편이 좋겠다는 생각이다.

글은 쉽지만 말은 너무 버겁고, 그러다 보면 상처받기를 피해 익숙한 곳으로 숨어들고 싶은 욕망이 숨 쉬듯 든다. 그리고 그 끝에는 역시나 자기혐오가 있다. 나를 사랑하는 듯해도 그 바닥을 들여다보면 결국 나를 끝없이 미워하고 있기 때문에, 그 어두운 그림자가 나를 계속 따라다니며 모든 일에 발목을 잡는다.

마음을 여는 일과 마음을 비우는 일, 타인에게 온전히 나를 드러내는 일, 그 모습을 이해받는 일, 그 사이에서 의지하게 되는 마음, 혼자는 할 수 없다는 걸 받아들이는 과정과 그럼으로써 진정 혼자 하게 되는 일.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ab7b13 transfered 0.9 KRWP to @krwp.burn. voting percent : 1.02%, voting power : 53.48%, steem power : 1847328.14, STU KRW : 1200.
@ab7b13 staking status : 131.006 KRWP
@ab7b13 limit for KRWP voting service : 0.131 KRWP (rate : 0.001)
What you sent : 0.9 KRWP
Refund balance : 0.769 KRWP [57558314 - 9b11122093236250cd0c3a4b248f4c94cb87ebeb]

쯧쯧쯔.쯔쓰담쓰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