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의류공장의 과반수가 감산, 휴업, 감원 등 ‘비상’

태국공업연맹(FTI)은, 코로나 여파로 국내 섬유·의류 공장의 과반수가 감산·휴업·해고를 피할 수 없게 되었으며 정부의 보상을 받고 있는 기업은 극히 일부에 머무른다고 밝혔다.

FTI 관계에 따르면, 감산이나 조업의 일시정지, 종업원 감축을 실시하고 있는 섬유·의류 공장은, 국내 공장 전체(약 2,200개소)의 55%에 이르고 있다. 현재도 코로나 재난의 영향은 계속되고 있어 향후 70%까지 확대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FTI에 소속해 있는 섬유·의류 관련 기업 중, 노동자 보호법에 기초해 휴업 중의 종업원에게 임금의 75% 이상을 지불하고 있는 기업은 15%, 사회 보장법(SSA)에 기초하여 사회 보장 기금(SSF)에서 임금의 62%가 지불되고 있는 기업은 5%, 정부의 보상을 일절 받지 않은 기업은 63%인 것으로 나타났다.

SSF에서 실업수당 혜택을 받고 있는 기업이 불과 5%에 머물고 있는 이유에 대해 FTI 섬유 의류 담당자는은 “코로나 재난에 따라 마스크 생산을 시작한 공장은 조업을 계속했기 때문에 정부의 보상을 받을 수 없었다”라고 설명했다.
최근 들어 마스크가 공급 과잉이 되어 휴업하는 공장이 늘어나고 있지만, SSF에 의한 실업수당 혜택은 8월 말까지이며 보상을 받지 못하는 실업자의 증가가 우려되고 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bongje transfered 3.5 KRWP to @krwp.burn. voting percent : 16.96%, voting power : 82.70%, steem power : 1872540.80, STU KRW : 1200.
@bongje staking status : 1200 KRWP
@bongje limit for KRWP voting service : 3.6 KRWP (rate : 0.003)
What you sent : 3.5 KRWP [45711307 - 27babf15dd497cdd4206fb052e89b00f3a871b9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