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화 vs. 얼굴보고 이야기하기

in SteemCoinPan •  2 years ago 

일반적으로 심각하고 민감한 문제들을 이야기 하기위해 전화를 자주 하는 편입니다.
심각하다는 말은 그 주제에 관련한 누군가는 상당히 그 주제에 민감할 수 있다는 의미입니다.
여러사람의 이권이 달린 문제인 상황이 많습니다.

9E7AAEEA-7ED8-4345-937A-C306BBABCE62.jpeg

저의 경험에 비추어 보면, 심각한 주제를 이야기할 때 단순히 전화로만 대화를 하면 상호간에 잘 못 이해하기 쉽습니다. 흔히 Mis-Communication 이라고 부르지요.
전화로는 우리 사람이 가지는 감정과 바디 랭귀지(Body Language)로 표현하는 신호들을 전달하기 어렵습니다.
저는 몇몇 심각한 의사소통 사례를 경험 하면서, 사안이 심각할수록 대면하여 회의를 하는 경향이 더 강해졌습니다.

9945C89C-1120-4B1F-9118-D70251C6DB8D.jpeg

그리고 개인적인 문제에 관해서는, 저는 전화를 자주 이용하지는 않는편입니다.
여러이유가 있을것 같습니다.
많은 젊은층의 그러하듯, 저 역시 메시저 서비스를 자주 이용하는 편이고 이모티콘도 종종 많이 사용합니다.
문자를 보내는 것보다는 좀더 편안하게 감정을 전달하고 다른 사람의 의견을 듣기 위해서는 전화가 좀더 낳은 것 같습니다.
하지만 역시 얼굴을 보고 직접 이야기하고 의견을 나누는 것이 제일 좋습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확실히 문서보다는 전화가, 전화보다는 대면이 심각한(?) 문제를 논의하기에 적합하지요.

네 예전에 에너지가 차고 넘칠때는 전화로 많이 다투고 험한말도 꽤나 했던 것 같아요. 그러다가 메일이나 전화로하면 감정조절을 덜 하는 것 같아서 얼굴보고 이야기하려고 노력하게 되었구요. 하지만 여전히 얼굴보고 이야기해도 머리아픈 사람과 주제는 있는것 같아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