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1년 동안 삼성전자는 미국보다 좋은 투자처였습니다.


2021년은 삼성전자 투자자에게 매우 재미없는 1년이 아닐까 싶습니다. 9만전자를 달성하고 저를 비롯한 많은 삼전 주주님들은 10만전자도 금방이란 의심을 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하지만 2021년도 5개월이 지난 지금 영원할 것 같던 8만전자를 깨버리고 올해 최초 7만 원 대 가격을 보여주기도 하였습니다. 다행히 현재는 80,100원에 마감되어 다시 반등의 여지를 남겨주고 있는 거 같습니다.

지난 5월 10일 코스피가 사상 최고치를 달성하고 저 바다 건너 다우존스와 S&P500도 사상 최고치를 갈아치우며 역시 버거형들은 대단하다는 것을 다시금 깨닫습니다.

그런데 여기서 코스피가 사상 최고치를 달성했다는 걸 모르는 분들도 모를 정도 굉장히 조용하게 지나갔습니다. 내가 가진 삼성전자는 오르지 않고 오히려 떨어졌는데 거짓말 아니냐고 하는 분들도 보았습니다.
여기서 파란선이 삼성전자 주가 움직임, 초록선은 나스닥, 빨간선은 S&P500입니다.

차트에서 보다시피 삼성전자는 2021년 -3.5%가 하락하였습니다. 나스닥과 S&P500은 각각 3.4% 11.1% 상승한 모습입니다.(2021년 5월 16일 기준)

삼성전자는 연일 하락을 기록하고 있는 나스닥보다 못한 존재가 되어버렸습니다.

그렇지만 이건 2021년 1월을 기준으로 잡았을 때 차트입니다. 차트를 조금 더 늘려 기간을 1년으로 늘려보겠습니다.
동일하게 파란선은 삼성전자, 초록선은 나스닥, 빨간선은 S&P500입니다.

뭐가 많이 다르게 보입니다. 오늘로부터 1년 전 2020년 5월 18일 삼성전자를 1천만 원어치 매수했다면, 약 670만 원의 수익을 얻을 수 있었으며 나스닥 인덱스 펀드는 약 450만 원, S&P500 인덱스 펀드는 약 430만 원의 수익이 발생했을 것입니다. 나스닥과 S&P500이 올해 상승을 했음에도 삼성전자보다 부족한 수익률입니다. 보통 인덱스 펀드보다 단일 종목의 등락이 더 크지만 삼성전자는 한국의 제일 가는 기업이고 코스피에서 시가총액 1위의 명실상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기업입니다.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Philadelphia semiconductor index) SOX는 현재 많이 하락하였다고 알려져 있지만 올 초 대비 4% 이상 상승해있는 상태입니다.

현재 인플레이션에 대한 이이디어가 시장을 장악했지만, 저는 이번 이슈는 단기적일 뿐 올해도 역시 코로나19 이슈가 어느 정도 해소되면서 주식시장에도 좋은 소식이 다시 한번 올 것이라 믿고 있습니다.

이 글에선 펀더멘탈이나 오너 이슈 등을 배제하고 장기적 우상향이란 믿음에 대한 관점으로 작성된 글입니다. 현재 삼성전자에 잠재되어 있는 악재는 단발적일 것이라 판단하였습니다.

그래서 이게 제가 삼성전자를 사는 이유고 오늘도 삼성전자를 매수합니다.

😀주식 외에도 코인/암호화폐에 대해 소통하고 싶으신 분들은 아래의 오픈채팅방으로 오셔서 같이 놀다 가세요.

👉호두알 오픈채팅방

https://open.kakao.com/o/gV9RIY6c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start success go! go! g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