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단강 물에 담그소서

in SteemCoinPan •  2 months ago 

같이 신앙생활을 하는 교우 중 아픈 이들이 있습니다. 몸이 아픈 이들도 있고, 마음이 아픈 이들도 있습니다. 모두 건강하면 좋을 텐데 마음대로 할 수 없는 일, 아픈 이들을 생각하면 덩달아 마음이 아픕니다.
아픈 이들 중에도 유난히 마음 가는 분이 있습니다. 여든의 나이, 그분은 10여년 전부터 가려움증으로 고생하고 있습니다. 도움이 될 만한 약을 먹고 의사를 만나봤지만 소용 없습니다. 요즘처럼 무더운 날이면 한숨도 눈을 못 붙이고 밤을 지새우기 일쑤입니다.
며칠 전 그분에게 기도문 하나를 전했습니다. 품에 넣고 다니며 필요할 때마다 함께 기도하자고 했습니다. 남아 있는 유일한 가능성은 주님의 은총뿐, 그 은혜를 구하기로 했습니다. 기도하며 적은 기도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주님, 저를 은혜의 요단강 물에 담그소서. 한 번, 두 번, 세 번, 네 번, 다섯 번, 여섯 번, 일곱 번. 아멘. 아멘. 아멘.” 나아만 장군을 깨끗하게 하신 은총이 오늘 다시 한번 임하기를 비는 마음이 간절합니다.
한희철 목사(정릉감리교회)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행복한 추석 연휴 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