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한기업시리즈(캐나다)-[행운의 물고기(Lucky iron fish)]

in SteemCoinPan •  2 years ago 

행운의 철 물고기(영어: lucky iron fish)는 동남아시아 개발도상국인 캄보디아 어린이의 빈혈을 막기 위해 밥솥에 넣으면 철이 우러나와 빈혈이 예방되는 쇠로 만든 물고기입니다.

6DD10567-5078-4B3A-9E75-226D4298057E.png

한때, 즉 제가 캄보디아를 주로 다닐 때는 눈에 띄게 볼 수 없었지만 그러나 우리에게 좀 낯설고 생소한 철로 된 물고기를 음식에 넣어 먹는 경우가 많았다고 합니다. 사실 그렇게 따진자면, 지난 2009년~11년 사이에 캄보디아 프놈펜에서 수십Km 벗어나도 대중 교통 수단이 없고, 또 많은 지역이 전기나 수돗물이 공급히 안되는 때니 충분히 이해가 되기도 합니다.

iron fish 이 물고기는 사실 실제로 먹는 것이 아닌 몸에 부족한 철분을 보충해 주기 위해 음식에 함께 넣어 요리하는 것이었다 합니다.

캄보디아에서는 물고기로 만든 우리나라의 젓갈과 비슷한 '쁘러혹'을 밥과 함께 곁들어 먹는데 쁘러혹은 영양분이 충분하지 않아 육류 등의 다른 음식으로 부족한 영양분을 충족시켜줘야 합니다. 허나, 캄보디아에서는 경제적으로 열악한 환경에서 영양소를 골고루 먹을 수 없는 아이뿐만 아니라 어른들 또한 철분 부족으로 빈혈 및 여러 합병증을 앓고 있는 것이 현실이었습니다.

철분 결핍으로 고통받고 있는 캄보디아 지역을 돕기 위해 발명된 ‘행운의 철 물고기’는 저렴한 가격으로 성공한 적정기술 사례라 할 수 있습니다. 고품질의 약품용 철분을 물고기 모양으로 만든 행운의 철 물고기는 음식에 넣고 끓이기만 하면 부족한 철분을 보충하기 충분하다고 하는데요. 철분 제제를 공급할 때는 한 사람당 연간 30달러가 넘게 들지만 5달러 남짓 하는 행운의 철 물고기 한 마리면 한 가족당 5년을 사용할 수 있어 경제적입니다.
이를 통하여 철분의 결핍문제를 해결하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이제, 글로벌적인 가난과 영양결필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는 기업입니다.


https://luckyironfish.com/
1 University Ave.
Toronto, ON
M5J 2P1
1-888-717-4224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leemikyung transfered 10 KRWP to @krwp.burn. voting percent : 2.00%, voting power : 78.26%, steem power : 1756887.06, STU KRW : 1200.
@leemikyung staking status : 200 KRWP
@leemikyung limit for KRWP voting service : 0.6 KRWP (rate : 0.003)
What you sent : 10 KRWP
Refund balance : 9.4 KRWP [53262511 - 43cde472c6884c8c5169841f7de07ac62dd97872]

고품질의 약품용 철분으로 만든, 물고기 모양의 물건이로군요.

한국에도 영양의 불균형으로 철분이 부족한 사람들이 많을 텐데.....

한국은 철분제를 아예 만들어 판매하는 제약사?가 있는것 같아요. 얼마나 다행인지요~~^^

캄보디아를 그리 많이 들락 거렸는데 처음 봅니다.
캐나다에서 만드는 군요..

글게나 말입니다. 저도 국이나 스프에 넣어 끓이는 것을 직접 본일이 없는데, 지역에 따라 많은 다른 것으로 보여집니다^^

저두 이거 예전에 기사에서 본거 같아요.
저희는 영양과다인데 다른한곳에서는 영양결핍으로 철분 결핍문제로 고통 받고 있다고 생각하니 마음이 아프네요. ㅠ부디 영양결핍없이 모두 건강한 사회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뿐만 아니라, 요즘은 그 보다 더 심각한 문제를 고민하고 풀어내려 고민하고 있답니다. 기회가 된다면 스팀잇에서도 한 번은 나누려 한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