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서일기] 아플 수도 없는 마흔이다.

in SteemCoinPan •  6 months ago  (Edited)

CYMERA_20200527_174210.jpg
이미지 출처 : 네이버 글감 검색

저자 : 이의수

남성 사회 문화 연구소 소장.
이런 곳은 뭐하는 곳이지?

서드에이지, 중년의 삶과 관련해서 유튜브, 공중파 방송 진행, 칼럼 연재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다방면으로 활동하는 분이라 소개되어 있다.


중년쯤 됐을 때 겪을 법한 다양한 에피소드들을 보여주고, 각 에피소드에 등장하는 중년에게 적절한 조언을 해주는 식이다.

책에서는 아래와 같이 다양한 에피소드들이 소개되는데, 각각의 내용이 속도감 있고 재미도 있다.

특히, 비슷한 또래의 남성이기에 충분히 나에게도 있을 법한 내용들이다 보니 더 몰입된다.

에피소드 읽는 재미가 쏠쏠하다.

  • 중년쯤 되어 만난 동창들 간의 사회적 성공 차이

  • 회사 내 정치적 입장의 모호함으로 인해 밀려나는 상황

  • 사십 후반이 다 될 때까지 뼈 빠지게 일해 왔지만 결국 아파트 대출금 갚는 삶을 살고 있는 처지

  • 학창시절 농땡이만 부리던 친구가 우연히 주식 대박나서 떵떵거리며 사는 모습

  • 출근 후 아내에게 전화를 받았는데 중학생 자녀가 학교에 가지 않고 가출한 상황

  • 20년 만에 받게 된 고등학교 졸업 동창생 명부에서 친구들 이름 옆에 '작고' 라고 표시되어 있는 것을 보게 되는 장면

  • 고등학교 2학년이 된 자녀 하나의 과외를 위해 한달에 100만원, 그리고 집에서 과외하니 화수목금은 밤 11시 넘어 집에 들어오라는 아내

  • 결혼 생활 십여년 후, 갑작스런 배우자의 이혼 요구

  • 시골에 계시던 부모님 중 한 분이 돌아가신 후 남은 노모를 집에서 부양해야하는 상황 및 그에 따른 가정 불화

아래부터는 책을 읽으면서 기록해 둔 본문의 문장들.


모든 것이 우리를 급하게 만든다.

나이가 들수록 사라지는 것이 여유라면, 늘어나는 것은 조급함이다.

(중략)

인생에서 중요한 또 다른 감초는 첫째도 둘째도 여유다.

여유롭고 자연스럽게 행동할 때, 모든 것이 평안하고 행복해진다.


가난의 고통을 없애는 방법은 두 가지다.

자기의 재산을 늘리는 것과 자신의 욕망을 줄이는 것이다. - 톨스토이


푸하하! 그러니까 모두 망하는 거야.

장사는 네 몸을 바친다고 되는게 아니야.

손님이 너를 어떻게 평가하느냐에 달려 있어.

이 세상의 돈이 너를 어떻게 보느냐에 달려 있단 말이야.

네 생각이나 각오 같은 것은 전혀 중요하지 않아.

교과서나 책에 적힌 말들은 전부 거짓이야. 알아?

그러니 그저 열심히 회사 다니셔.

월급 받고 다닐 때가 좋은 거다. 밖에 나오면 추워.


꿈이 있는 사람은 지치지 않는다.

몸이 피곤한 것은 잠을 자고 음식을 먹으면 회복된다.

마음이 지쳐 있다면 자신을 행복한 존재로 회복시킬 수 있는 쉼이 필요하다.


나는 내 자녀가 성공한 사람이 되기를 원하는가?

행복한 사람이 되기를 원하는가?


더이상 서로를 사랑하지 않기 때문에 이혼한다는 것은, 사랑하기 때문에 결혼하는 것과 마찬가지로 어리석다. - 샤샤 가보


2020.05.27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lucky2015 transfered 2.5 KRWP to @krwp.burn. voting percent : 85.22%, voting power : 1762, voting power : 1793854.15, SBD KRW : 1222.4.

독서일기 재밌어요

재밌어요?^^

마지막 말이 명언이네요. 결혼이 그런 거군요.

결혼이든 이혼이든 사랑은 거들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