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치과는 무서워 ㅠ

in SteemCoinPan •  2 months ago 

무섭다는 게.. 돈이 무서워요 ㅋ

저는 치과를 여섯살 때부터 혼자 다녀서 치과에서 소리지르는 초등학생 보면 참.. 라떼는 말야~ ㅋㅋㅋ

치과.JPG

얼마 전 앞니 레진이 빠져서 어제 치과를 갔습니다.

레진 하나 붙이고 스케일링 받고 끝내려고 했죠.

하지만 역시나!! 우려했던대로

여기저기 공격이 들어왔습니다.

앞레진 + 그 옆 레진 = 12만원
어금니 신경치료 후 금니 세라믹으로 교체 = 48만원
어금니 앞 깨진 치아 치료 = 20만원

총합 80만원

아.. 역시 치과는 가면 무조건 돈....
안가면 더 돈이 많이 들지만요 ㅠㅠ

양치도 장비별로 남들보다 좀 과하게 하는데
어릴 때 부터 이가 엉망이라 나이들어 AS를 많이 해줘야하네요 쓰읍...

역시 치아관리는 어릴 때 부터 확실히!!

다들 건강하세요~

steemit_eng.png

해당 포스팅은 스팀코인판 정착을 위해 @sct1004 님의 지원을 받았습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삼남매 3개월마다 진료하는데 가족들 이가 다 약해서 진료 볼때마다 몇십은 그냥 깨지네요.

치아도 유전이라던데 흐미... 아들 치아를 사수해야겠어요!!

와 엄두가 안나여... 도리도리
저도 치과에서 호출했는데 애써 외면중이라는....

ㅋㅋㅋㅋ 외면
극공감합니다.

저는 유전적으로 치아는 튼튼합니다~ ㅎ
그런데 이가 고르진 않아서 그 영향을 아이들이 받고 있죠~
그래서 큰아이가 교정중입니다~ ㅋㅋ

복 되도다!!!!!
진짜 부럽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