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라 일상 : 아침을 매일 챙겨 먹어요

in SteemCoinPan •  2 years ago 

안녕하세요. 몸도 마음도 게을러지니 봄이왔나봐요 ㅎㅎ
코로나덕분에 더욱더 집순이가 되어 꽃도 만발한것도 못보고, 매해가던 벚꽃놀이도 오지말라고 하고, 개학도 연기되고 참으로 즐거운일 투성인 요즘이네여 :)

요즘 저는 다이어트를 바짝 하고있는 중인데(실은 365일 20년간 하고있는것 같네여 ㅋㅋ) 아침을 사실 안챙겨먹고 굶고 배고프면 폭식하고 다이어트라는 명목하에 치팅데이를 만들어 다이어트는 내일부터! 라는 슬로건으로 배달음식이나 외식을 좋아했었습니다.

내가 먹는것이 내 몸을 만들어진다! 이제 30대 후반을 달리고있다보니 살빼는게 예전만하지못하더라구요 ㅋㅋㅋ

체중조절은 식이요법, 근육은 헬스, 코어는 필라테스나 요가..뭐이론은 잘 알고있지만 이 식이요법이 잘 되지않았습니다.
2020년을 다이어트 20주년을 맞이하여 아침을 챙겨먹고 몸에좋은 채소와 수분을 많이 보충하는 한해로 하기위해 눈물나는 결심을 시작합니다!

KakaoTalk_20200308_194728101.jpg

처음에는 참 먹기 거북하고 쌀밥과 고기가 들어가야 포만감이있던 몸이 점점 받아들이기시작하더라구요 ㅎㅎㅎ

KakaoTalk_20200331_171638851_01.jpg

아이들에게도 다이어트를 강요(?) 하며 간식을 만들어줬는데 역시나 핫도그와 함박스테이크를 가장한 닭가슴살(?) 과 계란 흰자만 먹더라구요 ㅋㅋㅋㅋ

저 청경채와 파프리카 덜렁 남겨있길래 먹어달라고 애원했더니 작은애는 그냥저냥 엄마가 해주니까 먹는척을 하는데 큰아이는 원래 야채를 안먹는아이라 세상 전쟁난것처럼 오만상을 다쓰고 야채 먹으면 문제지 2장 안풀게 해준다고 하니 먹더라구요 ㅋㅋㅋㅋㅋ

KakaoTalk_20200331_171638851_07.jpg

이제 좀 업그레이드가 되서 미역을 ㅋㅋ 야채도 올리브유에 구워보고 계란도 완숙이 아닌 살짝 반숙을 하고 쪽파도 구워보고 두달을 해서먹었답니다.

결론은? 너무 몸이 가벼워요~ 대변도 잘나오고(으흠...) 피부도 맑아지고
간이 덜된 음식들을 먹으니 간이 쎈 음식들이 거북하게 다가오더라구요!
어렵지않으니 드셔보세요~

이제 흰쌀밥이 아닌 현미밥으로 바꿔보려구요! 입이 가슬가슬 흰쌀밥만의 단맛과 촉촉함은 없겠지만 입에 쓴게 몸에 좋으니!

올해는 몸짱 될까여?ㅎㅎㅎㅎㅎ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와~~~ 건강한 아침식단이네요. 엄청 부지런하셔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