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동

in sct •  2 years ago 

다시 운동을 시작했다.
바쁘다는 핑계로 운동을 멀리 하다가
다시 러닝복을 입고 운돈화끈을 고쳐매고
새벽길을 달린다.

숙소에서 서귀포항을 거쳐 새연교를 건너고
새섬을 3바퀴 돌고
다시 숙소로 돌아오는 약 한시간 코스

숨이 가쁘지 않은데
다리근육 여기저기 통증이 온다.
노동으로 흘린땀은 불편하고 피곤한데
운동으로 땀을 흘리면 왜 기분이 좋아지는 것일까?

깊게 심호홉을 하며 집으로 돌아오는길
내몸에서 나쁜기운이 빠져 나가는걸 느낀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시작하는것이 중요하죠 ^^

@tipu curate

뛰시면서 가끔 아름다운 제주의 모습도 올려주세요~^^

제주도 아침 풍경을 보고 싶어요. ㅎㅎ

서서히 꾸준히 하시길... 전
어쩌다 맘먹고 과도한 근육운동했다가 지금
2주째 한의원 신세를 지고 있지요.ㅠ

딱 좋은 코스에 딱 좋은 시간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