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세 개로 75 SP 파워업(SCT 팔아서 스팀파워업)

in sct •  last year 

스팀엔진 기반, SCT(스팀코인판)에 대해 접하고 글을 몇 개 써 봤다. 코인에 대한 글을 한참 쓰지 않았지만 '코인하다가 망한 이야기'라도 써 보려고 나섰던 건 sct에 쓰는 글이 보상이 많다는 내용을 접하고 과연 그런가 하는 의심이 들었기 때문이다. 직접 확인해보고 싶기도 했고.


sct05.JPG

내가 쓴 SCT태그 글 3개의 목록. 스팀잇에서 작성하면서 그냥 첫번째 태그만 sct라고 붙인 것도 있고, 따로 스팀코인판 사이트에 들어가서 작성한 글도 있다. 스팀잇 사이트에서 보이는 보상은 약 $4.




sct01.JPG


스팀코인판 사이트에서 확인하면 약 250 SCT의 보상액이 찍혀있다. 저게 다 들어오지는 않고, 큐레이터와 작성자가 일정비율로 나눠받게 된다. 정확한 비율은 모른다. 글에 대한 보상은 3일 후에 이루어진다고 하니 저 글에 대한 보상은 이미 내 지갑에 들어와 있으리라 생각해서 스팀엔진 사이트에 들어가서 SCT토큰이 얼마나 실제로 들어왔나 확인했다.




sct02.JPG


뭔지 몰라서 이것저것 눌러보다가 찾아본 SCT지갑, 총 120 SCT가 입금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를 마켓에 가서 판매했다. "@market, Sent, -120 SCT" 라고 표기된 부분이 내가 SCT를 판매하는데 성공했다는 내용이다. market이라는 계정으로 120 SCT를 보내고 그에 상응하는 스팀코인을 받는다는 말인듯하다.




내 스팀잇 지갑에 찾아봐도, 내 스팀엔진 지갑에 찾아봐도 판매된 만큼의 스팀이 들어왔다는 내용은 없다.


sct03.JPG


대신, STEEMP라는 코인이 들어와있다. 페깅이라는 단어를 보니 1 STEEMP = 1 STEEP의 가치를 지닌다는 뜻이구만. 내가 SCT를 판매하던 시점에는 120 SCT가 75 STEEMP다. 근데 이걸 어떻게 내 계정으로 보내지? 아, 저기 withdraw가 보인다. 눌러서 내 계정으로 보내보자.




sct04.JPG


스팀잇 사이트에서 확인해보니 무사히 들어와있다. 와, 글 세 개로 75스팀이라니. 먹스팀 테이스팀 트립스팀 죽으라고 써도 글 하나에 5스팀 남짓이었는데. 스팀잇에 코인 관련글이 넘쳐날만하다. 코인에 대해 쓸 이야기꺼리를 만들어야겠다. 스팀코인판, 고마워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글거리가 넘치면 현재는 제일 좋죠^^

예, 이런식으로 더 더 더 더 다양해져서 볼꺼리도 많고 쓸꺼리도 많은 사이트가 되었으면 합니다. 이런 토큰들이 더 생기면서 스팀엔진에 묶어놓은 스팀이 많으면 스팀 가격도 상향 안정화될 것 같고요.

더불어 한동안 침체되어있던 코인 이야기가 활발해진거 같아요..
그 이전에 코인에 대한 전문적인 이야기도 좋지만 저에겐 어려웠거든요..
지금처럼 어렵고 쉬운 이야기가 골고루 있으니 전 이해하기가 더 쉬워졌어요..
조만간 여러 댑이 나오면 이야기도 다양해 질것 같아요..
대구님 화이팅!

  ·  last year (Edited)

댓글 감사합니다^^ 그런 장점도 있겠네요. 기존유저들이 더 재미있고, 신규유저들의 유입이 쉬워지면 스팀코인판도 흥하고 덩달아 스팀잇도 흥하게 되겠죠? 다만, 이 토큰들의 시세에 대해서는 아직 이해가 잘 가지 않습니다ㅎㅎㅎ즐거운 한 주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