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Travala 암호화폐로 유명호텔 싸게 예약하자

[오늘의 필사] 현장이 답이다 p136 ~ 끝

in sct •  10 days ago 

P20200213_233827243_9667B00C-5817-488B-903E-23786EC0AE9C.JPG

새로 받은 책을 빨리 읽기 위해 서둘러서 "현장이 답이다"를 완독했습니다. 속독으로 책을 읽다 보면 놓치는 내용이 간혹 발생하는데 그나마 필사를 하다 보니 기억에 남는 부분이 많네요. 손글씨 쓰는 연습도 되고 집에 굴러다니던 해 지난 다이어리를 소진할 수 있어 기쁘기도 합니다. ^^;

개인적으로 "불치하문"이라는 말을 상당히 좋아하는데 저자도 좋아하나 봅니다. 그런데 제가 알고 있는 논어 내용과 책에서 말하는 내용이 조금 상이해서 조금만 언급해 보겠습니다.

위나라에 공어라는 사람이 있었습니다. 평소 겸손하고 배우기를 좋아해서 많은 사람들이 그를 존경했습니다. 공어가 죽자 위나라의 왕은 그의 호학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문(文)이라는 봉호를 하사하였습니다.
공자의 제자 중 자공은 공어에게는 잘못이 많아 사람들이 말하는 것처럼 훌륭하지 않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공자에게 공어의 호에 관해 질문을 합니다. 그러자 공자가 말합니다. "공어는 영민하고 배우기를 좋아하여, 아랫사람에게도 묻기를 부끄러워하지 않았다. 그래서 그를 문이라고 하였다." 라며 가르침을 줍니다.

사람은 누구나 자신보다 어리거나 직급이 낮은 사람에게 물어 보는 것을 부끄러워 합니다. 그래서 불치하문을 실행하기가 힘듭니다. 하지만 조금만 용기를 내면 한층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 같습니다. 오늘 하루 모르는 것이 있다면 어린 사람에게 물어보기를 주저하지 않는 하루가 되셨으면 합니다. 편안한 저녁 시간 보내세요~^^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tipu curate 🐣🐣🐣

Upvoted 👌 (Mana: 10/20 - need recharge?)

감사합니다 프리곤님~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글씨를 잘 쓰시네요
저도 필사한답시고
글 쓰고 스팀잇에 올렸던 적이 있는데

글씨연습
많이 해야겠다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필사 함께해요 신도자님~^^

Hi @epitt925!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462 which ranks you at #7404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improved 30 places in the last three days (old rank 7434).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92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68.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like your work!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