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를 폭력으로 대해서는 안 됩니다

in sct •  3 years ago 

IMG_1571592794896.jpg

오늘은 아이들에게 가하는 폭력에 대한
주제를 가지고 이야기를 나눠 볼까 합니다.

아이를 폭력 (화 禍)으로 가르치려
하면 안 됩니다.

어릴 때 혼났던 기억은 누구에게나 있을
것입니다.

제 기억으로 어릴 때는 다 맞으면서 크는
것이라면서 폭력을 쓰는 선생님들을 포함한
수많은 어른들을 많이 봤습니다.

더욱이 자신의 분풀이라도 하려는 듯이
아이를 때리는 그 많은 어른들의 잘못된
행동에 묻고 싶습니다.

그렇게 맞은 아이는 폭력의 피해자가 되고 피해의식이 심어지는 데 맞고 자란 아이가
올바른 정신 즉, 온전한 사고( 思考 )를
가질 수 있을까요?

밝은 마음이 가득한 맑고 따뜻한 아이가
될 수 있을까요?

몸만 건강하다고 건강하게 자라는 게
아닙니다.

어른들께서 스스로 한번 생각해 보세요.
때려야만 폭력이 되는 것이 아닙니다.

표정, 말투, 눈빛의 표현이 행동으로 때리는
폭력보다 더 심한 고통을 줄 수 있습니다.

관심이라는 포장으로
한참 잘못된 어른들의 폭력에
아이는 점점 시들어 갑니다.

성장시에는 몸만 크는 게 아니라
정신과 마음도 함께 자라기에
건강한 정신과 건강한 마음을 잘 자라게
해줘야 합니다.

잘 자라게 해주는 것은
아이를 하나의 독립적인 인격체라는 것을
인지하시고 인격적으로 대해주시면 됩니다.

아이라고 무시하거나 깎아내리는 것은
자신의 아이가 밖에서 주눅들어 살아가게
하는 것입니다.

아이를 키우는 거 정말 힘들지요?
그러나 어른들이 어떻게 하는지에 따라
아이의 인생길이 달라지는 것이니 부디
힘들다고만 말씀하시지 마시고

아이의 장래를 위해서라도 폭력적으로 대하지
마시고 아이들이 올바른 정신을 가지고
밝은 마음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사랑으로
잘 가르쳐 주세요.

그래야 학생때도 올바르게 자라는데 이롭고
졸업 후 사회생활에서도 이롭습니다

정해진 학업을 마치고 사회생활에 발딛고
스스로 헤쳐나가야 할 인생이란 큰 무대에서
수많은 일들을 마주할 텐데 그때

건강한 정신과 건강한 마음을 가진 사람과
건강한 정신과 건강한 마음을 가지지
못한 사람의 차이는 많이 나게 될 겁니다.

아이의 정신과 마음이 잘 자라지 않았는데
잘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으시겠지요?

운전할 줄 모르는 아이를 운전시키는 것과
무엇이 다를까요?

아이가 정말 사회라는 큰 무대에서
잘 헤쳐나가길 바라신다면
절대 아이를 때려서도 안 되고 겁을 줘도
안 될 것입니다

자신의 자녀만 사랑과 따뜻함으로 대하지
마시고 아이의 친구들도 잘해주세요.

그 아이도 어느 한 가정의 소중한 자녀입니다.

또한, 어른들이 아무렇지 않게 한 행동에
의해 아이들은 자신도 모른체 어른들의
잘못된 행동이 물들어 간다는 것을
잊지 마세요.

배움의 시기라 뭐든 빨리 보고 배웁니다.

다시한번 말씀을 드리지만,
아이를 절대로 폭력적으로 다뤄서는
안 됩니다

어느 때라도 무시하거나 멸시하여
아이가 모멸감을 느끼게 하지 마세요.

때리는 폭력보다 상처가 클 수 있습니다.

부디 모든 학부모님과 어른들께서는
아이들을 폭력 <화(禍)>이 아닌
사랑 <애( 愛)> 으로 가르쳐 주시길
신신 부탁 드립니다.

오늘 저의 이야기는 여기서 맺겠습니다
끝까지 경청해주셔서 감사합니다.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좋은글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