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Travala 암호화폐로 유명호텔 싸게 예약하자

[2019.12.09] 쓰기 나름. 키우기 나름.

in sct •  2 months ago 

연어입니다.


수컷들의 서열 본능은 무시할 수 없다. 청소년기 남학생들에겐 새학기 연례 행사중 하나가 싸움 순위 정리인 이유다.

이런 상황을 슬기롭게 대처해 나간 담임 선생님을 본 기억도 없다. 어떤 담임 선생님은 쪽지에 자신을 힘으로 괴롭힐 것 같은 학우를 적어내라고 조사한 적 있다.

내가 담임이었다면 이렇게 했을 것이다.

우리반 아이들 모두 네가 싸움 짱이라고 인정하는 분위기인가 보다. 너는 무얼해야 할까? 이제부터 학급을 대표하여 반 아이들을 지켜줘야하지 않겠니? 다른 반 아이들의 괴롭힘으로부터 우리반을 가장 잘 지켜낼 수 있는 사람이 바로 너니까.

이런 이유를 확장시켜 보자. 다른 학교 학생들에게서 우리 학교 학생을 지켜달라고. 그러니 더 잘 싸울줄 알아야 할거라고. 속칭 '짱먹는 녀석'의 책임감은 커진다. 커지는 책임감만큼 세상을 조금은 더 크고 넓게 볼 수 있길 바란다.

요는, 처음부터 좋은 것도 나쁜 것도 없다는 것이다. 어떻게 이해하고 잘 쓰냐의 문제일 뿐.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사람은 마음대로 안 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