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차피 스팀잇과 코인은 미래다.

in sct •  2 years ago  (Edited)

스티머로서가 아니라 스팀잇과 주변의 댑들을 경험으로 어느정도 안다는 입장에서 오늘의 이야기를 좀 해보고 싶습니다. 이제는 툭 던지는 정도가 아니면 결코 주변에 스팀잇을 강권하지 않고 있습니다. 저도 17년 7월에 들어왔으니까 이제 2살이 다되어 갑니다.

저도 당연히 돈이 되겠다 싶어 들어왔지만 스팀잇은 약간의 용돈, 그리고 기대감, 거기에 하나를 더 주었습니다. 수익 블로그+친목+벙개모임(옛날용어)등이 합쳐진 형태였지만 여기에 하나가 더 있었던 것이죠. 거대한 사회였다는 사실 말입니다. 사실 이렇게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한 곳에 모여서 노는 오프라인은 여지껏 전무했을겁니다. 전문가들이래도 다 끼리끼리 모였던 적은 있었겠지만 말입니다.

사람들에겐 물도, 밥도, 돈도… 필요한 것 투성이지만, 정말 중요한 삶의 형태는 놀이죠. 스팀잇은 놀이터를 제공해주는데 사실 보팅해준다는 사실, 그리고 글을 쓸 수 있다는 것 그게 전부입니다. 모든게 갖추어져 있는게 아니라 아무것도 없다는 사실이 실은 뭐든 할 수 있는 놀이터가 될 수 있는것이겠죠.

저는 이런 공간에 대해서 막연히 ‘투기’ 혹은 그 사이에 딴 일을 하는게 훨씬 돈이 더 된다라는 두 종류의 입장만으로 접근조차 하지 않는 사람들을 보면서 설득하거나 강제할 수 있는 일이 결코 아니라는 걸 깨달았습니다. 자신의 선택인 동시에 그 사람들의 그릇으로 품기엔 기존의 화폐질서가 너무 익숙한 것일 수도 있겠죠. 실은 스팀잇의 방식이야말로 철저하게 자본의 원칙을 따르고 있는데도 말입니다.

근데 최근 재미있는 일들이 일어나고 있더군요. 이른바 돈놓고 돈먹기… 아니 코인놓고 코인먹기라고 하죠. 대개 몇만원에서 몇십만원을 넣어야 시작할 수 있는 이런 서비스들은 제3자의 입장에서 보면 스팀잇 구조와 너무도 닮아 있습니다. 하지만 스팀잇에 무관심했던 이들에게 이 차이를 설명하는 것은 불가능에 가까운 일입니다.

한술 더 떠서 제가 스팀이을 추천했지만 안했던 사람들 중에 이런 서비스에 가입하는 사람들이 있더군요. 그리고 실제로 포인트로 들어오는 상당한 양의 포인트 혹은 코인을 받게 되는데요. 문제는 그게 어딘가에 상장계획이나 이런 것들이 전혀 없을뿐더러, 그냥 ‘돈버는 코인’이란 이름외에 아무런 컨텐츠가 없는 경우가 많더군요. 과연그게 현금화가 가능할까 싶은 생각이 금방들게 하는 것들이었습니다.

코인의 세계에서 누군가는 많은 사람들에 의해 검증되고 컨텐츠가 있는 이런 판 대신 방식만 비슷한 곳에서 놀고, 누군가는 두 가지를 싸잡아서 비판적으로 보고… 재미있는 현상입니다.

그게 저나 몇몇 사람들의 믿음뿐이라고 하면 할 말은 없지만, 코인에서 ‘투기’란 부정적인 모습만 생각하지 않고 보면, 결국 세계의 화폐든, 주식이든, 결국 코인으로 갈 수 밖에 없다는 건 너무도 당연해 보이는데 말입니다. 코인이야 계속 새로 나올테니 여기에 투자할 수 있는 기회가 있긴 하겠지만, 일단 특정한 코인이 안정되고 나면 투자해서 돈을 버는 건 거의 없어지겠죠. 코인을 통해 수익을 얻는 것은 어쩌면 지금 활동하는 우리뿐일지도 모르죠.

10-20년 뒤쯤 어느 카페에서…

A: “코인 첨 나올 땐 이걸로 돈도 벌었다던데…”
B: “돈 모으지 말고 코인 모을걸 그랬지”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좋은 글 감사드립니다. 저도 주변에 정작 스팀잇 소개도 잘 못하고 제가 한다는 사실도 잘 못 알리고 있네요.

@deer3님 와주셔서 감사합니다. 스팀잇에 대해 알리는게 어차피 그렇게 효과적이지는 않은 것 같습니다.ㅋ 한 50명(?) 붙잡고 말했는데 가입한 사람은 한 7-8명 그중 실지로 활동하는 사람은 딱 2명 남더라구요 ㅋㅋㅋ

10~20년 뒤에 혹시나 스팀이 사라져도 수수님은 제 곁에 남아있으시겠죠~^^
다른 밋님들도 그때까지 건강하고 즐겁게 지내다가 이날을 함께 추억했으면 합니다~!

  ·  2 years ago (Edited)

그게 스팀잇의 최고봉이죠~ 스팀잇이 사라져도 사람은 남을거라는거. 팥쥐님 감사해요^^ 곧 @himapan님 상봉하시겠네용 ^^ 애기들 보고싶네용^^

소오름!!!
안그래도 다음에 수수님 오면 아이들 데리고 같이 보려고 생각하고 있었어요
오전에 아내님이랑 합의 봤습니다 ㅋㅋㅋㅋ

대댓글 test at SPAN

캬캬캬 넹^^ 고맙습니다.

댓글 test at SPA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