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 생각] #20 더불어 함께 하는 삶_아들에게 들려준 이야기

in zzan •  3 years ago  (Edited)

아들과 있었던 일이다.
아들과 들린 휴계소에 백혈병 아이를 돕기위한
모금행사가 있었다. 모금행사를 하는 아이들이
중학생 초등학생 정도로 보였다.

지갑에서 3000원을 꺼내 아들에게 모금함에
기부를 하라고 시켰다.
아들녀석은 고2지만 아주 순진하다.
쭈뻣쭈뻣 걸어가서 모금함에 돈을 넣고
모금행사하는 아이들이 90도로 감사인사를 하니
그 앞에서 덩달아 90도 인사를 하고 돌아왔다.

기부와 나눔에 중요성을 아들에게 알려줬다.
아무리 작은금액이라도 번돈에 5%~10%를
더 어려운 사람에게 써라.
그리고 같이 고생한 사람들과 나눠라.
세상을 살다보며 그 기부와 나눔으로
아들이 더 많은 도움을 받게 될꺼고
스스로 더 행복해 질꺼라고 이야기 해줬다.
잘 이해를 못하는 분위기 였다.

그러나 모금함에 3000원이란 돈을 넣으며
낯설게 받았던 인사와 아빠가 해준말에서
분명이 작은 생각에 변화는 있을것으로 생각한다.

나 스스로도 나눔의 가치에 대해 정확한
정의를 내리지 못한다는 생각이 든다.
언제부터 그 생각을 했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나눔에 대해 스스로 행복하다고 느낀 이후
그렇게 하는게 당연한거란 생각으로 살아왔다.

그 날 3000원에 기부. 아들,딸,아내님이
휴게소에서 밥을 먹으며 간단하게 나눈 대화에서
서로 생각은 차이가 있겠지만 가족 모두가
본인 욕심만 생각하는 것이 아닌 나눔과
더불어 사는 삶에 대한 가치를 배웠으면 좋겠다.
바르고 선한 가치관을 가지고 살았으면 좋겠다.


과한 욕심에 끝이 아름다울 수 없다.
사람은 누구나 실수를 한다. 어떤 이유에서든
그러나 그 실수를 반복하거나 반성하지 못한다면
우리가 어렸을때 수도 없이 읽었던 그 동화책 내용처럼
징악(懲惡)이란 결과를 보게 된다.
그 시간이 길어지면 길어 질수록 더 큰 댓가를 치뤄야한다.

그리고 선한마음과 행동은 지금은 잘 보이지
않지만 후에 좋은결과로 반드시 돌아온다.
너무 당연한 이야기를 썻다.

가끔씩 다가오는 어두운 유혹에 내가 더
떳떳해야 겠다. 혹시 잘못를 하였다면
당당하게 밝히고 용서와 그리고 그 잘못을
만회하기 위해 더 노력해야 겠다.


좋은것만 보고 좋은 생각만 하고 살아도 모자른 시간
쉽지는 않겠지만 빛이 잘 비추는 양지에서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자 노력해야 겠다.

뻔한 이야기를 이렇게 길게 썻다.
아들이 모금함에 넣은 3000원과
연탄봉사에 기부한 50000원과
그리고 짧게 나눈 가족과 대화가 생각났다.
왜 생각났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

선한부자가 되고 싶다. 다들 그렇게 되길 바란다.
감사하고 사랑하고 축복한다. -카카-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감사합니다.

나눔의 소중함
나눔의 행복함

선한부자 션한부자 카카님
항상 응원 고맙습니다 ^^ 💙

짠~! 💙

!shop

항상 행복한 💙 오늘 보내셔용~^^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항상 응원 감사합니다.
선한 부자 될께요^^

你好鸭,kibumh!

@bluengel给您叫了一份外卖!

@annzhao 所长 迎着沙尘暴 骑着拖把 给您送来
清凉夏日必配娃娃雪糕

吃饱了吗?跟我猜拳吧! 石头,剪刀,布~

如果您对我的服务满意,请不要吝啬您的点赞~
@onepagex

@tipu curate

Upvoted 👌 (Mana: 10/20 - need recharge?)

좋은것만 보고 좋은 생각만 하고 살아도 모자른 시간

나도 자주 하는 말인데..말로만 했네 ^^;;;;
좋은 생각하다가 좋은 꿈 꿔야지~카카형도 굿밤보내요.^-^

횽은 너무 독설가임 ㅋㅋㅋㅋ

읭?ㅋㅋㅋ 제가요?ㅋㅋㅋ

ㅋㅋㅋ

미미횽^^
미미꽃님^^
고마워요

좋은생각이 항상 글에서 보여서 미미꽃님 좋아요^^

훌륭한아빠 입니다

항상 미얀함이 큰 아빠입니다.
떨어져 생활하다 보니 짧은시간 함께 있어도
이것저것 많이 애틋하네요

나도 어릴적 없는 주머니 사정에도
저런거 보면 잘 기부하고 했는데...

내가 변해브렀네 ㅠㅠㅠㅠ

형은 진짜 잘될것같음 ㅋㅋ

형은 이미 헌혈왕이잖아
형은 이미 현혈왕으로 이미 왕이야~~
오이형 짱!!

아들에게 멋진 아빠시네요 ^^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함께 있지 못해서
항상 미얀한 아빠지요
감사합니다.

아빠덕분에 멋진 아들이 되겠어요.^^

제가 잘 해야 겠죠
말로만 하지 않고 실천을 해야 겠죠
감사합나다.

Hi @kibumh!

Your post was upvoted by @steem-ua, new Steem dApp, using UserAuthority for algorithmic post curation!
Your UA account score is currently 3.884 which ranks you at #4613 across all Steem accounts.
Your rank has not changed in the last three days.

In our last Algorithmic Curation Round, consisting of 101 contributions, your post is ranked at #22.

Evaluation of your UA score:
  • You're on the right track, try to gather more followers.
  • The readers appreciate your great work!
  • Try to work on user engagement: the more people that interact with you via the comments, the higher your UA score!

Feel free to join our @steem-ua Discord server

역시 카카형 멋져~!!!
나는 아이들 데리고 헌혈의집 가는데 자연스럽게 봉사하는 거 배웠으면 해 ㅋㅋ 아직 주사 바늘이 무서워서 자기는 싫다고 하지만 언젠가는 나누는 기쁨을 알겠지^^
카카형 글에 아침부터 엄청 훈훈하네
즐겁고 행복 가득한 하루 보내~^^
감사해 사랑해 축복해!

아이들은 아직 현혈하긴 좀 이르지
형은 건강하니까 열심히 뽑아 ㅋㅋ
팥쥐형은 이미 선한아빠라서 아이들은
그 선한마음과 멋진 미소를 배우게 될꺼야
감사해 사랑해 축복해 팥쥐형

선한부자 카카형
과한 욕심은 끝이 아름다울 수 없다 요즘 절실히 느껴여^^

애호박형
형 얼굴엔 과한 욕심 없는 선함이 보이는데
우리 빨랑 만나서 소주한잔 마셔야 하는데
그날이 빨이 왔음 좋겠다.

카카님 연말이라서 들어오신건가요?
고2 아들놈이 대견하겠습니다.
자기 길 잘 가고 있는거죠? ^^

아들놈이랑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지금은 중국이고요 잠깐 들어갔다 왔어요
아주 순진해보여서 걱정입니다.
제 고2때랑 너무 틀려서 그리도 사고 없이
여기까지 착하고 건강하게 잘 자라줘서 아주 감사하고 있습니다.
구정때나 되야 가족들과 시간 보내겠네요
감사합니다. 행님

멋진 아빠입니다.
아빠가 진정한 스승입니다.

ㅋㅋㅋ
제가 술을 좀 적에 먹어야 겠네요
떨어져 있다 보니 늘 미얀하죠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