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돈 5억달러가 한국 경제개발 기틀” 정상혁 보은군수 발언

in zzan •  3 years ago  (Edited)

일본의 수출 규제로 한일 갈등이 격화되는 가운데 현직 기초자치단체장이 일본 돈 5억달러가 한국경제개발의 기틀이 됐다는 등의 발언을 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정상혁 충북 보은군수는 지난 26일 울산에서 열린 보은군이장단협의회 워크숍에서 "한일협정으로 일본 돈을 받아서 구미공단, 울산, 포항 산업단지를 만들었으니, 한국 발전의 기본은 5억 불을 받아서 한 것이 객관적인 평가"라고 말했습니다.

정상혁 군수는 또, 일본인 지인과 나눈 대화라며 한국만 위안부 한 게 아니고 중국, 필리핀, 동남아 국가에서 다 했지만 배상한 게 없다고 말했습니다. 또 한국엔 5억 불을 줬기 때문에 일본은 그때 다 끝났다고 생각하고 있고 한국을 아끼는 일본 사람도 그런 마음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런 발언을 어찌 받아들여야할가요.
발언중에 "우리가 일본 제품을 팔아주는 것보다 일본이 한국 제품을 팔아주는 게 2배기 때문에 한국이 일본 상품 불매운동을 해 일본도 한국 제품을 안 쓰면 한국이 두 배로 손해를 본다"
이말이 틀린것 아니지만 우리의 자존심아닐까요.
여러분은 어찌생각하시나요.

Posted using Partiko Android

Authors get paid when people like you upvote their post.
If you enjoyed what you read here, create your account today and start earning FREE STEEM!
Sort Order:  

Thank you so much for being an awesome Partiko user! You have received a 10.50% upvote from us for your 1230 Partiko Points! Together, let's change the world!